• 최종편집 2023-11-30(목)
 

꾸미기_꾸미기_꾸미기_사본 -김진태 강원특별자치도지사 1.jpg

 

건국 이래 강원도가 생긴 628년만인 2023611일 대망의 강원특별자치도로 공식 출범하는데 있어 도백으로서 새 시대를 선도할 김진태 강원도지사로부터 그 동안의 어려움과 성과, 그리고 각계각층의 기대와 앞으로의 계획과 전망에 대해 상세히 들어봄으로써 도민들이 나아가야 할 새로운 이정표 제시와 강원도 성장의 실질적 기회로 삼고자 한다. - <편집자 주>

 

  

1. 오는 611일 강원특별자치도 출범과 관련 감회가 새로우실텐데요. 소감을 말씀하신다면?

 

강원도에서 강원특별자치도네 글자를 더 얻기 위해 우리 도청직원들과 서울과 세종을 46km를 함께 다녔습니다.

 

지구 한 바퀴라고 하더군요.

 

중앙정부 부처에서 단 1개의 특례도 순순히 내준 것이 없었으니, 그렇게라도 해야 했지만 단 한 순간도 포기하지 않고 저보다 더 열의를 보여준 우리 직원들에게 감사한 마음 뿐입니다.

 

그렇지만 윤석열 대통령께서 자치분권에 대한 강한 의지를 갖고 계시고, 한덕수 국무총리께서 꼼꼼히 챙겨주신 덕분에 이런 성과를 낼 수 있었습니다.

 

궐기대회, 삭발, 천막농성, 행안위, 법사위, 본회의까지 국회 통과의 마지막 순간까지도 마음을 졸였습니다.

 

그럼에도 도민들과 여러분과 함께 강원특별자치시대를 열게 되어 매우 행복합니다. 앞으로 우리 강원특별자치도의 발전을 위해 더 열심히 뛰겠습니다.

  

2. 특별법 제정부터 개정까지 중추적 역할을 담당하시면서 가장 힘들었던부분과 아쉬웠던 점은 무엇인지요?

 

강원특별법 국회통과를 위해 지난 522일 궐기대회부터 25일 국회 통과까지 ‘4일의 시간이 마치 ‘4같았습니다.

 

궐기대회, 삭발, 천막, 행안위, 법사위, 본회의까지 매 순간 마음을 졸이며 있어서 얼굴이 까맣게 타는 줄도, 날씨가 더운 줄도 잊었습니다.

 

그래도 많은 도민들께서 찾아와서 응원하고 격려해주셔서 잘 버틸 수 있었습니다.

 

궐기대회, 삭발, 천막, 국회 행안위, 법사위, 본회의 통과까지 300만강원도민들과 함께 함께 마음 졸였던 나흘이었습니다.

 

미래산업 글로벌도시를 만드는데 있어 가장 핵심적인 것이 교육이라고 봅니다.

 

이번 2차 개정에서 교육특구 지정, 국제학교 설립 등 교육 관련 특례를 담지 못한 아쉬움이 있습니다.

 

그리고, 특별자치도의 목표 중 하나인 자치분권의 강화라는 측면에서 자치조직권 관련 조항이 특별법에 많이 못 담긴 것도 아쉬움이 있습니다.

 

꾸미기_사본 -20220705 강원도청사 전경 (9).jpg

 

3. 특별자치도 출범과 함께 강원도가 발전하는데 있어 가장 시급하거나 역점을 둬야 할 현안사업은 무엇이라고 보시는지요?

 

도민들에게 특별자치도에 대해 설명해 드리는 것부터 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6월 중순부터 18개 시군을 순회하면서 강원특별법 개정안의 내용을 도민들에게 설명해 드리는 자리를 마련할 계획입니다.

 

강원특별법에 어떤 내용이 있고, 어떻게 활용할 수 있는지, 그리고 해당 시군과는 직접적으로 어떤 연관성이 있는지 설명하려고 합니다.


, 빠른 시일 내에 도민들께서 쉽고 재미있게 특별법을 이해하실 수 있도록 강원특별법 설명서, 홍보지 등을 제작하려고 합니다.

 

기본적인 것부터 혼란이 생기지 않도록 세심하게 준비하고 있습니다.

 

명칭변경에 따른 혼란이 없도록 611일 출범 전에 조례 제개정, 주민등록시스템 등 행정정보시스템 전환, 입간판 등 안내표지판 정비에 만전을 기하고 있습니다.

 

4. 강원특별자치도 출범과 함께 확고한 자리매김을 위해서는 보강해야 할 제도적 장치마련이 필요할 것으로 보는데 앞으로의 계획은 무엇인지요?

 

이번에 통과되지 못한 조문들에 대해 통과되지 못한 원인을 분석하고, 개정준비에 박차를 가할 것입니다.

 

당초 강원도와 시군이 발굴한 특례 과제는 490개 중에 최종 입법과제를 선정해서 181개 조문으로 정리했고, 그것을 137개 조항으로 다듬었습니다.

 

우선 4대 규제해소와 미래산업을 육성할 수 있는 과제에 전략적으로 집중해서 개정안을 마련했으나, 이번에 아쉬운 점이 있기에 다음 개정 때는 완벽을 기 하면서 계속 보완하려고 합니다.

 

제주특별자치도도 6단계 개정 과정을 거쳤다고 합니다.

 

강원특별자치도도 계속 개정하고 보완할 것입니다.

 

5. 마지막으로 도민들에게 당부의 말씀이 있으시다면?

 

우리는 함께 강원특별자치도를 잘 출범시켰고, 이제는 또 강원특별자치도를 잘 발전시켜 나갈 책임을 갖게 됐습니다.

 

도민 여러분과 책임 있게 강원도를 더욱 멋지게 잘 발전시켜 나가겠습니다.

 

우려의 목소리도 경청하겠습니다.

 

이제 법을 개정하고, 보완하는 일도 중요하지만, 이 법으로 얻어낸 권한을 어떻게 활용할 것인가가 중요합니다.

 

강원특별자치도를 미래산업 글로벌도시로 발전시켜 나가야 합니다.

 

반도체, 바이오헬스, 수소에너지, e모빌리티, 스마트농업 등 핵심산업을 잘 발전시킬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이번 강원특별법 국회통과 때 보여준 우리 도민들의 힘이라면, 불가능은 없을 것입니다.

 

저 또한 개인적으로도 많은 힘을 얻었습니다.

 

앞으로 도민들이 더 많은 자유를 누리고, 더 잘 살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도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립니다. <사진 = 강원도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감사합니다.

 

정리 = 편집국장 김장회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특별인터뷰 - 강원특별자치도 출범, 김진태 도지사로부터 듣는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