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18(목)
 
  • "1월27일(토) 평창올림픽기념관...하반기 EU대사와 도방문 의사 전달"

꾸미기_꾸미기_사본 -1.-4.(사진자료) 유럽연합 대사 초정 행사(김진태 도지사 - 평창 올림픽 기념관) (9).jpg

 

강원타임즈김장회 기자 = 김진태 강원특별자치도지사가 2024127() 오후 평창올림픽 기념관에서 마리아 카스티요 페르난데즈 주한 유럽연합대사와 환담의 시간을 가졌다.

 

주한유럽 연합대사는 올림픽에 꼭 오고 싶었는데 초청해 주셔서 감사하다며 인사했고, “올해 하반기에 26개국의 EU대사들과 함께 강원특별자치도를 방문하고 싶다.”고 전했다.

 

이에, 김 지사는 주한 유럽연합대사님은 친 강원 인사라며, “2023 세계 산림엑스포에 이어 이번 올림픽 행사에도 와주셨다며 감사를 전했다.

 

이어 김 지사는 하반기 방문에 대해서는 올해 하반기에 주한 유럽연합대사님을 비롯해 26개국 EU대사님들께서 우리 도를 찾아주신다면, 도의 자연과 문화를 경험하실 수 있도록 풍성하게 준비하겠다.”며 반겼다.

 

또 김 지사는 이번 2024강원동계청소년 올림픽 참가 선수 1,800여명 중 유럽연합국가 선수가 860여명으로 절반에 달한다.”, “유럽이 동계올림픽을 최초로 개최한 곳인 만큼 동계스포츠에 대한 관심도 뜨겁고, 현재 메달 순위 10위권내 절반 이상을 차지한다. 이곳 강원특별자치도에서 유럽 청소년들이 실력을 마음껏 발휘하고, 강원문화도 많이 체험하고 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와함께 김 지사와 유럽연합대사는 이스라엘, 우크라이나 전쟁, -러 정세 등 국제정세에 대해서도 이야기를 나눴다.

 

현재, 이스라엘, 우크라이나는 어려운 여건속에서도 2024 강원 동계청소년 올림픽에 참석 중이다.

 

김 지사는 유럽 연합대사에게 강원 쌀로 만든 원소주세트와 강원특별자치도와 뭉초의 배지가 담긴 복주머니를 기념품으로 전달했다.

 

이어 스노우 평창페스티벌 한마당 체험장으로 이동해 한국 전통의 겨울 음식과 전통놀이를 함께 체험하고, 강원 유무형 문화유산을 디지털로 미술작품화 한 전시관을 찾아 함께 관람했다.

 

한편 김진태 강원특별자치도지사는 2024 동계청소년 올림픽 기간 해외 주요 인사와의 만남을 이어가며 강원외교의 광폭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아울러 지금까지 해외 자매 우호도시 5개국 7개 지방정부의 정부대표단, 주한 캐나다 대사, 주한프랑스 대사, 주한 영국대사와 만남을 가졌고 IOC 위원들을 월정사에 초청해 강원문화유산을 널리 알렸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김진태 강원특별자치도지사-주한 유럽연합대사, 환담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