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6(화)
 
  • 2023년 합의각서 체결 국내기업 진출사업 매칭강화 성과

꾸미기_꾸미기_사본 -합의서 체결 사진.jpg

 

강원타임즈김장회 기자 = 202395일부터 9일까지 정부의 경제사절단으로 인도네시아를 방문한 한국광해광업공단(사장 황규연, 이하 KOMIR)은 인니니켈협회(APNI)와 핵심광물 진출 및 협력을 위한 합의각서(MoA)를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인니 비즈니스 라운드 테이블에서 이뤄진 이번 합의는 202211월 체결한 양해각서 후속 조치로, 양 기관은 한층 진전된 협력을 통해 양국 기업들 간의 핵심광물 사업 매칭을 더욱 강화하기로 했다.

 

앞서 KOMIR는 지난 양해각서 체결 이후 현지 기업 면담 주선, 매칭 세미나 개최 등을 통해 광물 확보와 해외 투자를 위한 민간기업들의 인니 진출을 측면에서 지원해 왔다.

 

KOMIR 황규연 사장은 이번 합의를 통해 인니에서 핵심광물 공급망 구축을 위한 국내 민간기업들의 투자와 진출을 다방면으로 지원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정부가 지난 2월 선정한 16개 전략협력국에 인니를 포함시켰을 만큼 세계적 자원 부국인 인도네시아는 특히 전기차용 배터리의 핵심 원료인 니켈 세계 1위 보유국이자 생산국으로 알려져 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KOMIR, 인니 니켈협회와 핵심광물 개발 협력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