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2(목)
 
  • 2023년 8월1일부터 1식 8천원, 하루 3만원까지 사용 가능

강원타임즈김장회 기자 = 양구군이 202381일부터 관내 결식아동의 급식권 다양화를 위해 카드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관내 아동급식 지원사업 대상은 7월 현재 저소득가구 중 가정환경상 보호자의 출근, 질병 등의 사정으로 결식이 우려되는 만18세 미만의 아동 52명이다.

 

양구군은 기존 읍면에서 급식업체를 통해 대상 아동의 가정으로 반찬 배달을 하던 방식에서 대상자의 이용 편의성 및 급식 선택권 확대를 위해 아동이 직접 사용할 수 있는 전자카드 지급으로 변경 추진한다.

 

또 양구군은 아동의 몸과 마음이 건강하게 자랄 수 있도록 지원하는 급식 지원사업을 위해 아동급식카드 가맹점에 카드수수료를 지원하는 한편, 매장 입구에 싹트는 가게스티커를 잘 보이게 부착해 지원 대상 아동이 급식제공 업체를 확인할 수 있도록 안내한다.

 

아울러 급식사업이 취지에 맞게 정착될 수 있도록 양구군 소식지(국토정중앙메아리지)SNS 등을 통해 지속적으로 가맹업소에 대한 정보를 제공한다.

 

최지현 양구군청 사회복지과 여성아동팀장은 아동급식 지원단가는 18천원으로 하루 최대 3만원까지 사용 가능하며, 현재 관내 가맹점은 61개소라고 전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양구군, 아동급식카드지원사업 추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