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3-02-04(토)
 
  • 자연휴양림과 연계 보행 약자 배려 나눔길 776m 조성

양양로고.jpg

강원타임즈김장회 기자 = 양양군이 202211월 많은 군민과 관광객이 애용하는 송이밸리자연휴양림 일원에 보행 약자층을 배려한 무장애나눔길 조성사업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20226월 착공한 무장애나눔길은 어린이, 임산부, 노약자, 장애인 등 보행 약자층이 편리하고 안전하게 숲을 이용할 수 있도록 송이밸리자연휴양림내 데크길 355m, 황토길 421m, 776m 구간으로 경사가 완만하게 조성된 길이다.

 

군은 누구나에게 편안하고 안전한 휴식처를 제공할 수 있도록, 무장애 나눔길에 휠체어교행 시설 및 안전난간도 함께 설치했다.

 

무장애나눔길은 202110월 한국산림복지진흥원에서 주관한 녹색자금 공모사업에 선정돼 녹색기금 34,200만원과 군비 22,800만원을 합쳐 총 사업비 57,000만원으로 조성했다.

 

이번 무장애나눔길과 더불어 송이밸리자연휴양림내 숙박시설과 백두대간생태교육장, 자생식물원 등 산림휴양시설의 인프라가 확충돼 송이밸리자연휴양림이 동해안권을 대표하는 산림휴양시설로 확고히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한다.

 

양양군 산림녹지과 산림휴양팀 관계자는 누구나 송이밸리자연휴양림에서 편히 힐링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안전한 산림 체험활동 지원을 통한 산림복지서비스 제공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양양 송이밸리자연휴양림 무장애나눔길 조성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