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9.28 17:29 |
강릉시, 재활용품 분리배출현장 안내캠페인 지속 전개
2020/07/23 09:48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찾아가는 자원순환운동본부 시민감시단 감량효과 톡톡"

[꾸미기]noname01111111111111.jpg
강원타임즈김장회 기자 = 최근 폐지류 등의 배출량은 증가하고 있으나 폐지매입 가격하락으로 인해 혼합 재활용품 배출물 수거에 어려움(혼합 재활용품 재분류에 따른 중간 수집업자의 인건비 상승요인 발생, 제지회사 등의 엄격한 매입조건)을 겪는 실정이다.


강릉시는 20207월부터 재활용 분리배출 활성화를 위해 관내 공동주택 의무관리 단지 12곳을 선정, 시 자원순환운동본부 시민감시단을 활용해 재활용품 분리배출 현장 안내 도움 캠페인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왔다.


이번 시범사업은 공동주택에 설치된 쓰레기 집하장을 방문, 1주일간 매일 저녁 7시부터 2시간 동안 재활용품 분리배출 요령 등을 안내하고, 박스테이프 및 택배주소 라벨 등을 주민들과 함께 제거하는 방식으로 진행해 오고 있다. 현장 안내 도우미는 사전교육을 거쳐 공동주택 거점 배출지별로 2명씩 총 10여명이 참여하고 있다.


시는 이번 분리배출 시범사업의 성과를 토대로 추후 희망하는 공동주택을 대상으로 사업확장을 검토하고 있다.


또 시범사업 효과가 가시화되면 이물질 미제거로 인한 재활용품 수거 거부 등의 대란을 사전에 예방하는 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기대한다.


이와함께 향후 쓰레기 종량제의 조기 정착을 위해 단독주택단지 불법투기 우심지역을 대상으로 재활용품 분리배출 캠페인을 점차 확산한다.


김준회 강릉시청 자원순환과장은 늘어나는 쓰레기 배출을 줄이려면 올바른 분리배출-재활용품 관리체계의 운영이 중요하다라며, “불법쓰레기 투기 단속과 병행, 올바른 재활용품 분리배출 캠페인을 점차 확대해 재활용이 활성화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강릉시는 코로나19 팬데믹 상태가 지속되고 있는 2020년 상반기(1~6) 중 발생된 생활쓰레기 총 발생량은 2019년 같은 기간에 대비 489(전년대비 1.3% 감소)이 줄어든 38,102톤이 발생한 것으로 파악했다.


아울러 생활계 폐기물은 0.5%가 증가한 18,043, 음식물류 폐기물은 1.8%가 증가한 9,292톤인 반면에 재활용품은 10.5%가 증가한 4,556톤이다.


kwtimes@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kwtimes@hanmail.net
강원타임즈(www.kwtimes.co.kr) - copyright ⓒ 강원타임즈.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회사명 : 강원타임즈 ㅣ발행인:김영회ㅣ 편집인 : 김장회 ㅣ전화번호 (033)533-0359 ㅣ등록번호 : 강원도 아 00056 ㅣ 등록일자 : 2009.10.05.
    ㅣ 등록발행일 : 2009.10.05.   우) 25713 강원도 동해시 해안로635-5, 103동 1402호(발한동,동해발한석미모닝파크) 
    E-mail : kwtimes@hanmail.net , 기사제보 및 광고문의 : 010-2389-454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장회
    강원타임즈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해 무단 전재 .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c) kwtimes.co.kr All Rights Reserved.
    강원타임즈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