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3(금)
 

[꾸미기]1.jpg
강원타임즈김장회 기자 = 2019726일부터 30일까지 평창에서 열리는 평창세계태권도한마당의 마스코트 네이밍 공모전결과, 대상의 영예는 태온이가 차지했다


이번 공모전은 지난 621일부터 26일까지 국기원 SNS 페이스북을 통해 짧은 기간에도 불구하고 200여건의 댓글 공모가 달리며 다양한 아이디어들이 쏟아졌다.


국기원 태온이는 태권도와 온누리의 합성어로, 태권도를 세계에 널리 알리고 모두가 하나가 되자는 의미로 태온이 외에도 태권도와 태양+ALL(모두의)란 뜻의 태올이’, 정정당당하게 겨룬다는 순우리말 겨루’, 태권도와 (묶다)라는 뜻의 태루 등이 대상 후보작으로 올랐다.


태온이라는 이름으로 공개하는 마스코트는 총 4종으로 기본형과 주먹 지르기, 발차기, 격파로 태권도의 기본자세를 응용한 친근하고 귀여운 모습을 선보인다.


조직위원회는 726일부터 30일까지 평창 용평돔과 올림픽메달 프라자 일대에서 태온이와 함께 다양한 이벤트를 펼치며 참가선수 및 관광객들이 함께 어울리는 교류의 장을 마련하는 등 태권도 가치 확산에 집중하고 있다.


최재은 평창군청 교육체육과 담당자는 올해 27회를 맞아 평창에서 개최하는 2019 평창세계태권도한마당은 전 세계 60여 개국, 5천여명이 참가하는 글로벌 태권도 최대축제로, 조직위원회는 올해 처음으로 마스코트를 개발, 홍보 알리미와 행사 도우미로 활용하며 문화태권도 구현에 힘을 쏟고 있다고 전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2019 평창세계태권도한마당 마스코트 이름 태온이 확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