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24(수)
 
  • "원강수 ‘비행안전구역 비상절차(OEI) 영향평가’ 재검토 절실 박차 기해"

원주로고.jpg

강원타임즈김장회 기자 = 강원특별자치도 원주시는 20243태장농공단지 비행안전구역 고도제한 완화방안 연구용역최종보고회를 개최하는 등 제8전투비행단 인근 비행안전구역 고도 제한 완화 방안 마련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시는 전체 면적 86813%110가 비행안전구역 고도 제한구역으로 묶여 있어 수십 년 동안 지역개발 및 도시 발전에 커다란 걸림돌이 되고 있다.

 

2010년 국방부에서 검토한 F-5 기종 비상절차(OEI) 영향평가 결과가 적용돼 전국 15개 지역 전술항공작전기지 중 유일하게 전 지역의 차폐 이론이 적용되지 않고 있어 현재 시점(비행 기종 성능 향상 등)에서 비행 영향평가가 시급한 실정이다.

 

특히 태장동 1720번지 일원 297,524(90,000) 규모로 조성된 태장농공단지의 경우 현재 108개의 업체가 입주해 있으나, 고도 제한으로 인해 지역을 이탈하는 기업들이 발생함에 따라 대책 마련이 절실하다.

 

이에 시는 태장농공단지 비행안전구역 고도제한 완화방안연구용역을 통해 단 · · 장기별 추진과제를 도출하고, 구역별·지번별 건축 가능 높이를 도식화하는 등 현실적인 고도 제한 완화 방안을 마련해 중부내륙권 균형발전을 도모한다는 방침이다.

 

또 연구용역을 통해 도출된 내용을 토대로 국회 및 국방부 등 중앙부처를 상대로 고도 제한 완화 건의와 행정안전부 중앙규제 개선과제로 제출하는 등 적극적인 활동을 펼치고 있다.

 

아울러 시는 8월 중 연구용역을 완료해 각 공장별 여유 높이 등 숨어있던 공간을 입주기업들과 공유하며 향후 투자계획 수립 시 관련 정보를 제공한다.

 

원강수 원주시장은 원주시는 올 상반기에만 16개 기업, 4,552억 원 투자 유치를 이루는 큰 성과를 거뒀으며 신규 투자 유치와 함께 현재 원주 소재 기업들의 이탈을 방지하는 것 역시 중요하다.”, “원주시 발전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고도 제한 완화가 반드시 이뤄질 수 있도록 연구용역에서 검토된 방안들을 꼼꼼히 챙기며 국방부 등 관련 기관에 적극 건의해 나가겠다.”고 강한 의지를 다졌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원주시, 태장농공단지 비행안전구역 고도제한 완화 적극 추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