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24(수)
 
  • "2024년 6월 18일(화) 사임당홀 악장 다니엘 기글베르거 지휘"

강릉시 3.jpg

강원타임즈김장회 기자 = 강원특별자치도 강릉아트센터는 2024618() 사임당홀에서 10년만에 한국을 찾은 <뮌헨 체임버 오케스트라> 내한공연을 개최한다.

 

74년의 오랜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독일의 명문 악단인 뮌헨 체임버 오케스트라(MKO)’는 창의적인 프로그램 기획과 고유한 음색으로 고전부터 현대에 이르는 다양하고 유연한 앙상블로 세계인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특히 이번 공연은 악장 다니엘 기글베르거의 지휘 아래 두 명의 협연자와 함께 무대에 오른다.

 

또 순수 국내파로 대한민국의 대표 바이올리니스트로 인정받는 신지아와 견고한 테크닉과 섬세한 감성으로 작품에 생명력을 불어넣는 피아노의 시인피아니스트 윤홍천이 협연한다.

 

이와함께 MKO의 격조 높은 앙상블과 윤홍천&신지아가 함께 만들어내는 세계 최고의 기량을 통해 감상하며 이전에 경험할 수 없었던 새로운 현악의 아름다움을 만끽할 수 있다.

 

여기에다 전통적이며 친숙한 프로그램으로 가득한 이번 내한 공연은 모차르트의 디베르티멘토’, 멘델스존의 피아노, 현악을 위한 협주곡차이콥스키의 현을 위한 세레나데등 클래식 음악 애호가들의 마음을 사로잡는 음악을 선보인다.

 

아울러 이번 공연은 코레일 KTX와 함께 여행상품으로도 기획해 왕복 열차표와 R석 관람티켓 프로모션 상품으로 구입 가능하다.

 

심규만 강릉아트센터 관장은 세계 최고 연주자의 실황 공연과 강릉관광을 한 번에 즐길 수 있는 강릉의 멋진 추억을 선물하겠다.”라고 말했다.

 

장영수 강릉아트센터 기획공연담당은 뮌헨 체임버 오케스트라 내한공연은 618() 오후 730분 강릉아트센터 사임당홀에서 만나 볼 수 있으며, 공연 관련 예매 및 프로그램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강릉아트센터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고 전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강릉아트센터, 뮌헨 체임버 오케스트라 내한 공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