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24(수)
 
  • "5월25일 도내 과수화상병 발생...관내 명품사과 재배농가 보호 위해"

정선군 3.jpg

강원타임즈김장회 기자 = 강원특별자치도 정선군(군수 최승준)2024년 과수화상병 예방을 위해 정밀예찰 및 조사를 실시한다고 612일 밝혔다.

 

군은 최근 과수화상병이 전국적으로 확산되고 있는 상황에서 지난 525일 강원특별자치도내 농가에서도 과수화상병이 발생함에 따라 명품사과를 재배하는 관내 농가를 보호하기 위해 정밀예찰 활동을 강화한다.

 

특히 과수화상병은 과일나무의 잎 · 줄기 등이 불에 타 화상을 입은 듯한 증세를 보이다가 고사하는 세균성 병해로 사과와 배, 복숭아 등 장미과 나무에서 많이 발생하며, 치료제가 없어 병에 걸린 나무는 모두 폐기하고 사과, 배 등 화상병에 취약한 작물은 2년 동안 심지 못 한다.

 

특히 군은 농업기술센터 기술연구과 4개반 12명으로 구성된 조사반을 편성해 정선군 관내 358개 농가, 272ha 면적에 대한 정밀 조사를 실시한다.

 

또 조사는 성목 1주를 가운데 두고 조사반 인원 2명이 양쪽을 보며 궤양 및 병징을 예찰하는 방식으로 진행한다.

 

이와함께 과수화상병 의심 증상이 발견될 경우 즉시 병리환경팀으로 통보한 후 간이 진단키트 검사를 통해 확진 여부를 판단하며, 과수화상병으로 판정된 나무는 폐기 및 매몰작업을 실시하고 발생지 주변 정밀예찰을 강화한다.

 

이경천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과수화상병 발생 차단을 위해서는 사전에 오염원을 발견하고 제거하는 것이 중요한 만큼 지속적인 정밀예찰 활동을 강화해 나가겠다과수화상병 의심주는 발견 즉시 신고해 주시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정선군, 2025년 과수화상병 정밀예찰 및 조사 실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