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7(수)
 
  • 2024년 2월 21일(수) 지역상권활성화 위한 ‘부활의 날갯짓’ 시작

평창로고.jpg

강원타임즈김장회 기자 = 강원특별자치도 평창군 방림면 계촌민속5일장이 2024221() 20여 년 만에 재개장한다.

 

지역 주민들은 지역 경제를 살리고 주민들에게 옛 향수를 되살려 주기 위해 계촌민속5일장추진위원회(회장 주국창)'를 꾸리고 5일장 살리기에 힘을 쏟은 끝에 방림면 번영회, 이장협의회, 체육회 및 지역 상인 등의 협조를 얻어 221일 개장식을 가진다.

 

특히 개장일을 시작으로 계촌민속5일장은 평창농협 계촌지점부터 계촌초등학교 앞에서 매월 1일과 6일을 기준으로 열린다.

 

또 개장일에 주민들의 발걸음을 위해 지역주민으로 구성된 계수나무앙상블의 색소폰 연주무대, 주민노래자랑 및 초대가수의 개막 공연을 진행한다.

 

계촌민속5일장추진위원회는 지역 주민들의 공동체 의식을 높이고 결속하는 공간으로 도약하기 위해 현수막, 우편물 등 홍보에 박차를 가하고 있으며, 민속5일장의 재개장을 통해 침체된 상권의 부활을 꿈꾸고 있다.

 

주국창 계촌민속5일장추진위원회장은 어린 시절 향수를 가진 계촌민속5일장이 부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유달용 번영회장은 전통과 현재가 공존하는 5일장을 만들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을 다 할 것이라고 전했다.

 

김종완 방림면장은 본 장터가 성황리에 이뤄져 최고의 민속장으로 거듭 발전해 나가길 기대하며 적극 협조할 것이라고 전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평창군 방림면 계촌민속5일장 20여년 만에 재 개장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