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1(수)
 
  • "11월10일 기공식 개최, 북평중~봉오마을간 연장 1,400m-폭 30m 확충"

동해시청 로고3.jpg

강원타임즈김장회 기자 = 강원 동해시(시장 심규언)202412월 준공 예정인 북평중학교 ~ 봉오마을간 도로개설공사의 첫 삽을 뜨는 기공식을 갖는다고 2023119() 밝혔다.

 

현재 효가사거리 주변(북삼동)과 동해고속도로 IC 일원(천곡동)은 출 퇴근 시간 교통량 증가로 7번 국도는 물론 해안도로 구간까지 차량 정체가 지속되고 있어, 교통 수요에 대응할 간선 도로망 확충이 필요한 상황이다.

 

이에따라 시는 보상비를 포함, 200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북평중학교에서 봉오마을을 직접 연결하는 연장 1,400미터, 30미터, 왕복 4차로 규모의 도로를 202412월말 개통을 목표로 추진중으로, 2019년부터 시작된 보상을 마무리하고 올해 6월 실시설계 완료 후 부지 정리를 마치는 등 본격적인 도로 개설 준비에 나서고 있다.

 

이를 기념하고 환영하기 위한 기공식이 1110() 오후 2시 동해초등학교 남측(용정동 277-14번지) 일원에서 심규언 시장을 비롯한 국회의원, 도시의원, 기관단체장, 사회단체장, 지역주민 등 2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다.

 

이날 기공식은 행사 분위기를 고조시키기 위한 식전 공연에 이어 사업추진 경과보고, 내빈 인사말씀, 축하 시삽 및 기념촬영 순으로 진행한다.

 

또 간선 도로망 확충을 위한 북평중~봉오마을간 도로가 개설되면 교통량 분산으로 출퇴근 시간대 상습 지정체 현상이 해소되고 북삼과 천곡을 최단거리로 연결, 지역간 접근성이 높아지게 된다.

 

특히, 천곡동 시청 로타리 중앙로에서 시작해 북삼동 주요 시가지 도로인 효자로, 동해대로와 합류해 지역 간 주요 도심권과 직접 연결하는 핵심 도로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

 

심규언 시장은 북평중학교~봉오마을간 도로개설이 완공되면 교통량 분산으로 7번 국도와 해안도로의 교통 흐름이 원활해져 통행 불편이 크게 해소되고, 두 지역을 직접 연결해 지역간 접근성이 대폭 개선될 것으로 기대한다.”, “지역 간 불균형 해소는 물론 미래 우리시 성장의 중추적인 역할을 하는 도로 개설이 차질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라고 전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동해시, 북평중~봉오마을간 도로개설 ‘첫 삽’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