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8(수)
 
  • 질병관리청 ‘빈대예방 대응정보집’ 배포 피해발생 최소화 도모

강릉시 3.jpg

강원타임즈김장회 기자 = 강릉시가 프랑스, 영국 등 해외에서의 빈대 출현에 이어 최근 국내에서도 기숙사, 고시원, 사우나 등 일부 공동 · 숙박시설에서 빈대로 인한 피해사례가 발생하고 있어 빈대 예방대응 정보집을 배포했다.

 

빈대는 감염병을 매개하지 않기에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에 따른 관리 대상 해충은 아니지만, 인체 흡혈로 인한 수면 방해와 가려움증 및 이차적 피부감염증을 유발하는 등 불편을 주는 해충이다.

 

이에 강릉시는 시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고 건강 보호를 위해 철저한 개인위생관리를 독려하고, 빈대 발견 시 신속 · 정확하게 대처할 수 있도록 질병관리청에서 제공한 빈대예방 대응정보집을 배포했다.

 

또 빈대예방 대응정보집은 빈대의 생태적 특성 및 발견 방법, 빈대 발견 시 방제 방법, 관련 질의응답 등으로 구성하고 있으며 자세한 내용은 질병관리청 홈페이지 알림·자료 홍보자료 교육자료위생해충분류군 정보집(빈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엄영숙 강릉시보건소 질병예방과장은 빈대는 질병을 매개하는 해충은 아니지만, 시민들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도록 예방 조치에 최선을 다 하겠다.”, “빈대를 발견했을 경우 신속하게 방역전문업체와 상의해 피해를 최소화하고 빈대 확산 방지에 적극적으로 동참해 줄 것을 당부드린다.”라고 전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강릉시, 빈대예방대응 정보집 배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