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1(수)
 
  • "전기차충전소-노상주차장 등 39곳 사물주소부여-추후대상지 확대"

양양로고.jpg

강원타임즈김장회 기자 = 양양군이 202311월중 관내 전기차충전소, 주차장 등 다중이용시설 39개소에 사물주소판을 추가로 설치한다.

 

사물주소 부여 사업은 기존 건물에만 사용하던 주소를 사물과 공간에 적용해 각종 구조물이나 건물이 없는 정류장, 주차장, 공원, 광장 등에 사물주소(도로명+기초번호+사물유형)를 부여하는 사업으로서, 시설 이용자에게 편의를 제공하고 재해 발생 시 신속한 안내를 통해 국민의 안전을 도모한다.

 

군은 11월까지 관내 전기차충전소 27개소 노상주차장 4개소 노외주차장 8개소로 총 39곳에 사물주소를 부여하고 사물주소판을 설치한다.

 

특히 기존에 시설물 주변 건물이 없을 경우 네비게이션이나 인터넷 등을 이용해도 위치를 찾기가 어려웠으나, 사물주소 부여 사업으로 인해 건물이 없는 곳에서도 주소를 찾기가 수월해 질 전망이다.

 

양양군청 허가민원실 지적정보팀 관계자는 긴급 상황이 발생했을 때 사물주소를 통해 정확한 위치 확인이 가능해 신속한 대처와 안전 확보에 도움이 될 것이라며, “추후 공중전화, 우체통, 전동휠체어 급속충전기, 자전거주차장, 비상소화장치 등 사물 주소가 필요한 곳을 선정해 추가로 주소를 부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군은 2019년부터 현재까지 558개 시설(버스정류장 408개소, 택시승강장 10개소, 주차장 27개소, 전기차충전소 29개소, 인명구조함 48개소, 졸음쉼터 5개소 등)에 사물주소를 부여해 운영 중에 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양양군, 다중이용시설 39곳 사물주소판 추가 설치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