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6(화)
 
  • "2023년 9월6일 한해성수산자원센터 1대, 11일 수산자원연구원 1대 배치"

꾸미기_꾸미기_사본 -8.-3.(장비설치완료).jpg

 

강원타임즈김장회 기자 = 강원특별자치도가 2023년 후쿠시마 원전 처리수 방류에 따른 발 빠른 대응을 위해 수산물 방사능 검사장비 2대를 추가로 들여왔다고 911일 밝혔다.

 

검사장비는 지난 96() 북부권인 한해성수산자원센터에 1, 911() 남부권인 수산자원연구원에 1대를 각각 배치한 후 시험가동을 거쳐 914()부터 장비를 본격 운영한다.

 

특히 사전교육을 마친 운영인력을 기관별로 2명씩 고정 배치해 철저하게 검사를 실시하고, 검사결과는 도청 홈페이지, 재해문자 전광판 및 지역방송 흘림 자막 송출을 통해 매일 즉시 공개한다.

 

이로써, 지금까지 보건환경연구원에서만 방사능 검사 분석 업무를 수행했으나 앞으로는 해양수산국에서 직접 수행해 지금보다 더욱 신속한 방사능 검사가 가능하게 됐다.

 

한편, 강원특별자치도는 (8.24.) 방어, (8.25.) 대구, (8.26.) 오징어, (8.27.) 용가자미, (8.28.) 고등어, (8.29.) 문어, (8.30.) 삼세기, (8.31.) 장치, (9.1.) 문어, (9.2.) 살오징어, (9.3.) 대구, (9.4.) 고등어, (9.5.)문어, (9.6.) 방어, (9.7.) 방어, (9.8.) 고등어, (9.9.) 미거지, (9.10.) 삼치 등 지난 824일부터 910일까지 도내 주요 위판장에서 생산된 총 18건의 수산물 방사능 검사 결과 모두 적합판정을 받았으며 현재까지 수산물에 대한 방사능 유해물질이 검출된 사례는 단 한 건도 없었다고 밝혔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강원특별자치도, 수산물 방사능 검사장비 2대 추가 확보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