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11-30(수)
 

평창로고.jpg

강원타임즈김장회 기자 = 평창군이 2022년 하진부지구 풍수해생활권 종합정비사업에 대한 행정안전부 심의결과 국비 175억원을 포함한 350억원으로 총사업비를 확정했다.

 

 이번 사업은 집중호우로 인한 하천의 수위 상승시 침수우려가 큰 평창군 진부면 하진부리 및 상진부리 일원에 대해 소하천정비, 우수관로 확장 및 신설, 배수펌프장 및 우수 저류조 설치, 하도준설 등을 통해 종합적이고 항구적인 재해예방사업을 추진함으로써 지역주민의 재산과 생명을 보호하기 위해 추진한다.

 

군은 2020년 행정안전부 공모사업에 참여해 선정됨으로써 총 사업비 330억원으로 사업계획을 수립했으나 기본 및 실시설계추진에 따른 행정안전부 사전설계검토 심의결과 총 20억원 증액된 350억원으로 총사업비가 확정됐으며 2022년 하반기까지 설계경제성검토 및 건설기술심의 등을 마무리하고 2023년 공사를 발주한다.

 

또 실시설계 완료이전 편입 토지 및 지장물 보상을 위한 분할측량을 완료하고 지난 920일 보상계획을 공고했으며 관련법에 따라 보상 및 인허가 등을 조속히 추진해 사업이 착공단계에서 원활히 추진될 수 있도록 관련 행정절차를 철저히 이행한다.

 

심재국 평창군수는 하진부리 일원 재해위험이 조속히 해소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도록 하겠으며, 관내 자연재해위험이 높은 지역에 대해 자연재해위험지역 신규지정 및 사업비 확보를 통해 집중호우 등으로 인한 자연재난으로부터 군민들의 재산과 생명을 보호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kwtimes@hanmail.net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평창군, 하진부지구 풍수해생활권 종합정비사업 증액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