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3.06 19:08 |
송기헌 의원, 가족관계등록법 일부 개정법률안 대표발의
2020/12/01 12:56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가정폭력 피해자 신청시 가해자 가족관련증명서 열람-교부 제한"

[꾸미기]국회의원 송기헌.jpg
강원타임즈김장회 기자 = 가정폭력 피해자들의 보호를 위해 가해자들에게 가족관련 증명서 열람이나 교부를 제한하는 방안이 추진된다.


더불어민주당 송기헌 국회의원(강원 원주시을-국회 법제사법위원회)2020121일 이 같은 내용으로 가족관계 등록 등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 발의했다.


개정안에 따르면 가정폭력 피해자는 시--면의 장 등 증명서 발급기관에게 본인이나 자녀 등 지정한 사람의 가족 관련 기록사항이나 증명서에 대한 가해자의 열람-교부 제한을 신청할 수 있다.


신청을 받은 발급기관은 피해자와 관련된 기록사항 전부 또는 일부의 열람을 제한하거나 증명서에 표시하지 않고 가해자에게 교부할 수 있으며 이 경우 제한사유가 가해자에게 서면으로 통지된다.


이후 사정변경이 있을 경우 가정폭력 피해자는 재신청을 통해 위 열람-교부 제한을 해제할 수 있다.


이번 개정은 현행법이 본인외에도 배우자와 자녀 등 직계혈족의 가족관련증명서(가족관계증명서, 기본증명서 등) 열람과 교부를 아무 제한없이 허용하고 있어 가정폭력 피해자의 개인정보가 가해자에게 무단으로 유출될 수 있다는 지적에 따른 것이다.


실제 올해 8월 헌법재판소는 가정폭력 가해자인 전 남편이 이혼 후에도 가정폭력 피해자를 찾아가 추가 가해하는 데 필요한 개인정보를 취득할 목적으로 자녀의 가족관계증명서 및 기본증명서의 교부를 청구한 사건과 관련해 이 같은 문제점을 이유로 헌법불합치 결정을 내린 바 있다.


송기헌 의원은 현행 가족관계등록법은 직계혈족이기만 하면 가족 관련 정보의 무제한적인 열람과 교부를 허용하고 있어 가정폭력 피해자를 제대로 보호하지 못하는 측면이 있다이번 개정안 발의가 가정폭력 피해자들의 개인정보 보호와 가정폭력범죄 예방에 기여하길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송기헌 의원은 가정폭력 범죄자가 접근금지와 같은 임시조치에 불응할 경우 처벌 수위를 강화하는 가정폭력범죄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일부 개정법률안을 1128일 본회의에서 통과시키는 등 이번 21대 국회에서 아동 및 가정 관련 현안들에 앞장서고 있다.


kwtimes@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kwtimes@hanmail.net
강원타임즈(www.kwtimes.co.kr) - copyright ⓒ 강원타임즈.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회사명 : 강원타임즈 ㅣ발행인:김영회ㅣ 편집인 : 김장회 ㅣ전화번호 (033)533-0359 ㅣ등록번호 : 강원도 아 00056 ㅣ 등록일자 : 2009.10.05.
    ㅣ 등록발행일 : 2009.10.05.   우) 25713 강원도 동해시 해안로635-5, 103동 1402호(발한동,동해발한석미모닝파크) 
    E-mail : kwtimes@hanmail.net , 기사제보 및 광고문의 : 010-2389-454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장회
    강원타임즈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해 무단 전재 .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c) kwtimes.co.kr All Rights Reserved.
    강원타임즈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