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1.22 14:21 |
조진웅-최희서, 평창남북평화영화제 개막식 사회자 선정
2019/08/05 11:40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8월16일 오후 6시 평창올림픽스타디움 야외무대 마이크 잡아"

[꾸미기]p.jpg
 
【강원타임즈김장회 기자 = 배우 조진웅과 최희서가 제1회 평창남북평화영화제 개막식 사회를 맡는다.


탄탄한 연기력으로 영화와 TV 드라마에서 왕성하게 활동하며 대중의 사랑을 받고 있는 조진웅과 이준익 감독의 박열(2017) 이후 가장 주목받는 배우가 된 최희서가 2019816일 오후 6시 평창올림픽스타디움 야외무대에서 열리는 개막식 마이크를 잡는다.


다양한 장르를 아우르며 한국을 대표하는 배우로 자리매김한 조진웅은 범죄와의 전쟁: 나쁜놈들 전성시대(2011), 용의자 X(2012), 화이: 괴물을 삼킨 아이(2013), 끝까지 간다(2014), 군도: 민란의 시대(2014), 명량(2014), 암살(2015), 아가씨(2016), 보안관(2017), 해빙(2017), 독전(2018), 공작(2018), 완벽한 타인(2018)은 물론, 드라마 시그널(2016)의 이재한 형사 역으로 시청자들의 큰 사랑을 받으며 믿고 보는 배우로 자리매김했다.


베스트셀러(2010)로 춘사영화상 신인남우상, ‘범죄와의 전쟁: 특히 나쁜놈들 전성시대로 부일영화상 남우조연상, ‘끝까지 간다로 백상예술대상 남우주연상과 청룡영화상 남우조연상과 암살로 춘사영화상 남우조연상을 수상했으며 시그널로 tvN 어워즈 연기부문 대상, 아시아 아티스트 어워즈 드라마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821일 개봉예정인 광대들: 풍문조작단에서 광대패를 이끄는 리더이자 주인공 덕호 역으로 관객을 만날 예정이고, 올해 평창남북평화영화제 상영작인 공작(2018)에서도 그를 만날 수 있다.


이와함게 최희서는 킹콩을 들다(2009)로 영화와 인연을 맺은 후 이준익 감독의 동주(2015)로 대중에게 얼굴을 알렸고, 2017년 박열의 주연 가네코 후미코 역을 완벽하게 소화하며 무한한 잠재력을 터트렸다.


최희서는 박열의 에너지 넘치는 연기로 백상예술대상, 춘사영화상, 부일영화상, 청룡영화상, 한국영화평론가협회상 등에서 신인여우상을 수상했으며 대종상에서 신인여우상과 여우주연상을 동시에 수상한 배우로 남았다.


아울러 2018년 부산국제영화제에서 올해의 배우상을 수상한 아워바디(2018)926일 개봉을 앞두고 있다.


배우 조진웅과 최희서 두 배우가 포문을 여는 평창남북평화영화제 개막식은 816() 오후 6시 평창올림픽스타디움 야외무대에서 열린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kwtimes@hanmail.net
강원타임즈(www.kwtimes.co.kr) - copyright ⓒ 강원타임즈.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회사명 : 강원타임즈 ㅣ발행인:김영회ㅣ 편집인 : 김장회 ㅣ전화번호 (033)533-0359 ㅣ등록번호 : 강원도 아 00056 ㅣ 등록일자 : 2009.10.05.
    ㅣ 등록발행일 : 2009.10.05.   우) 240-020 강원도 동해시 동해대로 5464, 203호 (평릉동) 
    E-mail : kwtimes@hanmail.net , 기사제보 및 광고문의 : 010-2389-454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장회
    강원타임즈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해 무단 전재 .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c) kwtimes.co.kr All Rights Reserved.
    강원타임즈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