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1.13 21:16 |
평화지역 5개군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 등재 확정
2019/06/20 21:00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철원-화천-양구-인제-고성-양양 등 강원도내 5개 시군 확정"

[꾸미기]noname011111.jpg
 
【강원타임즈김장회 기자 = 비무장지대(DMZ) 평화지역인 강원 철원-화천-양구-인제-고성 등 5개군(강원생태평화지역)이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으로 등재 확정됐다.


강원생태평화 생물권보전지역은 철원-화천-양구-인제-고성일대의 민통선지역과 DMZ 접경지역 182,815ha가 해당되며, 강원도와 산림청이 공동으로 2018928MAB한국위원회 사무국을 통해 유네스코에 신청서를 제출했으며 2019619일 제31차 유네스코 국제조정이사회에서 최종 확정됐다.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은 전 세계적으로 뛰어난 생태계를 보유한 지역을 대상으로 유네스코에서 선정한 보호지역(생물권보전지역, 세계유산, 세계지질공원)중 하나로 지역사회와 주민들이 적극적으로 참여해 생물다양성을 보전하고 지속가능한 발전을 추구하는 곳을 말한다.


생물권보전지역은 전 세계적으로 122개국 686곳이 지정돼 있으며 우리나라에 설악산, 제주도, 신안다도해, 광릉 숲, 고창, 순천 등 6곳이 있다.


또 북한에 금강산, 백두산, 구월산, 묘향산, 칠보산 등 5곳이 지정됐다.


특히 이번에 등재된 강원생태평화지역은 2012‘DMZ 생물권보전지역으로 유네스코에 신청했으나, 일부 지역의 용도구역 설정이 부적절하고 지역주민의 호응 부족 등으로 지정이 유보된 바 있다.


이후 강원도는 환경부와 해당 지자체와 공동으로 용도구역 재설정 및 주민인식-역량교육사업을 추진했으며 평화지역의 새로운 변화에 대응할 수 있는 생태-환경친화적 중장기적 관리방안으로 강원생태평화 생물권보전지역을 다시 신청했다.


특히 해당지역 주민들 또한 지역발전의 새로운 발전원동력 및 자연자원의 보전 및 지속가능한 이용관리의 새로운 모델이 될 것으로 기대하며 적극적인 지지의사를 밝히는 등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 등재과정에 커다란 역할을 했다.


김용국 강원도청 녹색국장은 강원생태평화 생물권보전지역 등재를 계기로 남북이 공동으로 DMZ를 보전 관리하는 길이 열렸으며, 더 나아가 금강산, 설악산, 강원생태평화지역을 하나로 연결하는 유네스코 접경생물권보전지역 등재도 빠른 시일내에 추진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손진권 강원도청 녹색국 환경과 자연공원관리담당은 “291810월 문재인 대통령은 이리나 보코바 유네스코 사무총장을 만나 DMZ를 국제적인 자연생태보존지역으로 지정하고자 협력을 논의했다앞으로 강원도는 우수하게 보전된 생태자원을 활용해 중앙부처 및 지자체, 지역주민 등 다양한 이해당사자간의 협력을 통해 보존할 곳은 확실히 보존하고 이용할 곳은 확실히 이용해 지역경제 활성화와 주민소득창출 등이 연계될 수 있는 지역과 주민 주도적 생물권보전지역을 활성화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kwtimes@hanmail.net
강원타임즈(www.kwtimes.co.kr) - copyright ⓒ 강원타임즈.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회사명 : 강원타임즈 ㅣ발행인:김영회ㅣ 편집인 : 김장회 ㅣ전화번호 (033)533-0359 ㅣ등록번호 : 강원도 아 00056 ㅣ 등록일자 : 2009.10.05.
    ㅣ 등록발행일 : 2009.10.05.   우) 240-020 강원도 동해시 동해대로 5464, 203호 (평릉동) 
    E-mail : kwtimes@hanmail.net , 기사제보 및 광고문의 : 010-2389-454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장회
    강원타임즈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해 무단 전재 .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c) kwtimes.co.kr All Rights Reserved.
    강원타임즈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