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초시, 방방곡곡 문화공감 공모사업 3개 선정
2020/04/06 16:53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미투데이로 기사전송 다음요즘으로 기사전송

꾸미기_문화예술회관.jpg
 
【강원타임즈김장회 기자 = 속초시(시장 김철수)가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에서 주최주관하는 ‘2020년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 민간예술단체 우수공연프로그램공모사업에 선정돼 국비 8,300만원을 지원받는다


속초시는 지난 2월 국공립단체 우수공연 프로그램 선정된 작품까지 포함해 총 1억원의 국비를 확보했다.


이번에 선정돼 속초시민들에게 선보이는 공연은 총 3개로, 우선 9월 한국 전통악기의 개성을 잃지 않으면서 전 세계의 다양한 전통 음악과 대중음악을 접목해 새로운 스타일의 한국음악을 선보이는 퓨전음악 고래야 10주년 전폭적으로 놀아보세가 선정됐다.


특히 2010년 결성돼 정규앨범 3장과 500회 이상의 콘서트를 진행했으며, 30개국 40개 도시 이상에서 활발한 공연을 펼친 국악/월드뮤직 그룹인 고래야가 결성 10주년을 맞아 펼치는 공연인 만큼 그 어느 때보다 역동적인 무대를 기대한다.


이어 고집불통 할배와 상큼발랄 대학생의 특별한 우정을 통해 세대간 갈등과 소통을 연극으로 보여 주는 앙리할아버지와 나10월에 이틀 동안 다가온다.


특히 이 공연은 배우 이순재, 신구와 함께 대학생 역할로 2017년 영화 기생충의 박소담과 김슬기, 2019년 채수빈과 소녀시대 유리가 출연했기에 올해는 어떤 여배우가 나올 지 귀추가 주목된다.


마지막으로 11월에 낯설지만 익숙한 전통춤을 현대적인 의상과 라이브 음악으로 알기 쉽게 재구성해 관객들도 함께 즐길 수 있는 퓨전무용 상상-상상하는 우리춤이 우리를 신명나고 흥겨운 분위기로 몰아간다.


전재호 속초시청 문화체육과장은 지난 2월 국공립 예술단체 공연 공모선정에 이어 이번 민간 예술단체에도 3개 작품이 선정돼 우수공연을 시민들께 드리게 돼 기쁘다, “코로나로 인해 위축된 시민들의 기운을 북돋우기 위해 최선을 다해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이대영 속초시청 문화회관담당은 지난 2월 국공립 예술단체 공연 공모사업으로 코리안심포니 오케스트라와 만나는 시네마클래식 KOREA 공연이 선정돼 국비 1,800만원을 지원받아 8월에 개최할 계획이라며 특히 이번 오케스트라는 MBC 예능프로그램 놀면 뭐 하니에서 유재석이 하프 연주자로 함께 예술의 전당에서 연주해 화제가 된 바 있다.”고 전했다.


kwtimes@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kwtimes@hanmail.net
강원타임즈(www.kwtimes.co.kr) - copyright ⓒ 강원타임즈.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