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제군 하추리 강원도 엄지척 명품마을 선정
2022/07/03 19:25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미투데이로 기사전송 다음요즘으로 기사전송

인제군_신군기.jpg

강원타임즈김장회 기자 = 인제군 하추리 산촌마을(대표 윤종욱)2022년 강원도 엄지척 명품마을로 선정됐다.

 

 엄지척 명품마을은 강원도가 농어촌체험마을의 브랜드화를 통해 우수마을 육성, 농가소득 창출하기 위해 2018년부터 시행한 지원 사업이다.

 

올해는 인제군 산촌마을, 홍천 바회마을, 양양 해담마을 3개소가 신규 선정됐다.

 

심사단의 현장평가와 심의를 거쳐 최종 선정된 하추리 산촌마을에 엄지척 명품마을 인증현판과 함께 인센티브 사업비 3,200만원, 인증 유효기간인 3년간 강원도 전문 홍보가 지원된다.

 

특히 주어진 사업비는 마을의 안전-편의시설 확충과 체험 프로그램 운영을 위해 사용된다.

 

김춘모 인제군농업기술센터소장은 농촌체험휴양마을은 자연 속에서 휴양과 체험, 주민 교류를 통해 도시민들이 농촌의 아름다움과 고향의 따뜻한 정을 느낄 수 있는 특별한 공간이라며 엄지척 마을 선정을 필두로 인제군의 농촌체험휴양마을들이 더욱 활성화 될 수 있도록 지원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하추리 산촌마을은 2011년 농촌체험마을로 선정된 이래 주민들이 합심해 가마솥 밥짓기 체험, 도리깨 체험 등 다양한 산촌 프로그램을 개발, 운영하고 있다.

 

아울러 산촌마을의 이 특별한 체험을 위해 202115,200여명, 올해는 6,500 명의 방문객이 하추리 마을을 다녀갔다.

 

kwtimes@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kwtimes@hanmail.net
강원타임즈(www.kwtimes.co.kr) - copyright ⓒ 강원타임즈.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